뉴스 마켓 인사이트 코인 헤드뉴스

스텔라 재단, 550억 XLM 소각 발표…공급량 50% 수준

스텔라(XLM, 시총 10위) 개발 재단이 공식 채널을 통해 총 550억 XLM을 소각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해 스텔라는 “스텔라 네트워크 출시 초기 진행했던 ‘World Giveaway Program’, ‘Partner Giveaway programs’ 등이 종료됨에 따라, 해당 프로그램 등에 배정됐던 650억 XLM 중 500억 XLM이 이미 소각됐으며, 스텔라 재단의 170억 XLM 중 50억 XLM을 소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소각된 550억 XLM은 전체 공급량의 약 50%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현재 유통 중인 토큰량은 500억 XLM이며, 그중 300억 XLM은 스텔라개발재단에서 관리하고 있다. 스텔라 재단은 소각 후 재단이 보유한 XLM 물량이 향후 우리가 진행할 임무에 더 잘 부합한다고 생각하며, 추가 소각 계획은 없다”고 부연했다. 스텔라 측의 대대적인 소각 발표에 XLM은 현재 코인마켓캡 기준 20.45% 급등한 0.083111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https://www.stellar.org/blog/sdfs-next-steps/

Just before this announcement, we burned 5 billion lumens from our operating fund. It now stands at 12 billion lumens. This reduction isn’t in any way a retreat from our mission. It’s an acknowledgement that we owe it to the ecosystem, to the network, and to ourselves, to be as efficient as possible in our work. We’ve plotted the next ten years of Stellar’s growth and even with our greatly increased ambitions for SDF, we’re confident these funds will be enough to see us, and the network, through.

 

 

 

 

 

 

관련 뉴스

TTC 프로토콜, 7일 토큰 마이그레이션 스냅샷 & 에어드랍

Chainnews editor

조셉 영 “반에크(VanEck) ETF 심사 연기, BTC 하락 원인 아냐”

Chainnews editor

마이크레딧체인-서울대 연구팀, 선물경제학의 실용 가치 확인

Chainnews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