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뉴스 마켓 인사이트

캐셔레스트, 국내 최초 ‘트론 마켓’ 오픈

– 글로벌 TOP 거래소에서만 제공하던 ‘트론 마켓’ 국내에 첫 선보여
– 트론재단과의 협약으로 마켓 활성화 및 안정화 기여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캐셔레스트(대표 박원준)가 트론(TRX)을 기축통화로 사용하는 TRX 마켓을 오픈하고 비트토렌트(BTT), 윙크(WIN) 등 2종의 암호화폐를 상장한다고 28일 밝혔다. 또한 테더(USDT) 마켓에 TRX를 상장한다.

TRX 마켓은 현재 바이낸스 등 글로벌 TOP 거래소에서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중에는 캐셔레스트가 최초로 오픈한다.

캐셔레스트는 TRX 마켓 오픈 배경에 대해, 트론의 안정적인 서비스와 성장 가능성을 꼽았다. 현재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독립적으로 메인넷을 발표하면서 생태계 확장에 나서고 있는데 트론은 그 중에서도 안정적으로 서비스하고 있는 프로젝트이자 메이저 알트코인(Alternative Coin, Altcoin) 중 성장 가능성이 큰 암호화폐라고 판단했다는 설명이다.

캐셔레스트는 트론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유동성을 확보하는 등 마켓 활성화 및 안정화에 힘쓰고 TRX 기반의 암호화폐를 지속적으로 상장할 계획이다.

다양한 서비스도 준비하고 있다. 지난 7월 오픈한 P2P 암호화폐 렌딩 중개 서비스 ‘코인리스’에 TRX 거래를 지원하고 트론재단과의 협업을 통해 캐셔레스트 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중개할 예정이다.

또한 캐셔레스트는 TRX 마켓을 통해 TRC-20 기반 USDT를 지원한다. 다중 USDT 입출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확보하게 된 것이다. 캐셔레스트는 TRX 마켓을 시작으로 추후 다양한 거래 페어를 지원할 계획이다.

트론 저스틴 선 CEO는 자신의 트위터 채널을 통해 캐셔레스트의 TRX 마켓 오픈 소식을 알렸다. 이에 앞서 “트론 커뮤니티를 위한 큰 소식을 알고 있다”라며 “TRC-10, 20 기반 암호화폐에 혜택을 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캐셔레스트 박원준 대표는 “TRX 마켓은 글로벌 트렌드에 맞춰 다른 거래소보다 앞서 선보이는 차별화된 서비스”라며 “고객의 선택권을 넓히고 암호화폐 시장을 활성화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트론은 창립자이자 CEO인 저스틴 선이 2014년 3월 중국 베이징에 설립한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트론의 목표는 중개자 없이 공급자와 이용자를 직접 연결해 수수료를 절감할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이다.

지난 2018년 6월에는 자체 메인넷을 출시했으며 메인넷 전환 코인 중 글로벌 TOP 10을 유지하며 안정적으로 서비스하고 있다.

 

 

 

 

 

관련 뉴스

암호화폐 투자기관 비트와이즈(Bitwise), “14일 BTC ETF 승인 전망” 주장

Chainnews editor

DOGE(도지코인), 후오비(Houbi)상장과 일론머스크 트위터 해프닝

Chainnews editor

뉴링크-페리맨캐피탈(Ferryman Capital), HRT얼라이언스 위한 업무협약 체결

Chainnews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