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 인사이트

美 SEC, ICO 가이드 발행…규제 명확성 제고

암호화폐 미디어 코인데스크 따르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The U.S.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 , SEC)의 비트코인 및 블록체인 정책 책임자 윌리엄 힌먼(William Hinman)이 5일(현지시간) 워싱턴 D.C 에서 열린 핀테크 위크 회의에서

“SEC는 암호화폐가 증권으로 분류되는 경우를 명확히 할 계획”

이라며 “개발자들이 토큰 발행을 준비할 때 참고할 수 있도록 이해하기 쉬운 가이드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그는 “토큰 발행의 증권 분류 여부가 여전히 불확실할 경우 SEC의 새로운 부서인 핀허브(FinHub)를 통해 빠른 피드백을 얻을 수 있다”며 “SEC는 회계, 위탁, 가치평가 등에 대한 연구를 진행 중이며, 관련 내용을 투명하게 공유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윌리엄 힌먼은 지난 6월 “BTC와 ETH는 증권이 아니다. 그러나 다른 ICO 프로젝트들은 증권으로 분류될 가능성이 크며, SEC의 증권법 규제를 받아야 한다”고 밝힌 바 있다.

관련 뉴스

세계 각국이 ICO 경쟁 , 막고 있는 한국만 손해

성경훈

금융감독원, ‘ 농협·국민은행에 가상통화 업무절차 미흡’ 경고

성경훈

저스틴 선, BTT TRX 발렌타인 데이 캠페인 발표

성경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