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마켓 테크

엔진코인(ENJ), 40개 프로젝트 채택 소식으로 급등

블록체인 게임 프로젝트 ‘엔진코인(ENJ)’은 8일 삼성전자의 갤럭시S10 출시와 함께 삼성전자의 공식 파트너가 됐다고 밝혔다. 다만 공식 파트너로 구체적으로 어떤 협력을 진행하는지에 대해서는 여전히 구체적인 계획발표는 피하였다.

이미 엔진코인은 삼성전자가 갤럭시S10을 처음 공개하는 자리에서 암호화폐 지갑인 ‘키스토어’를 소개하는 화면에 등장하면서 화제가 된 바 있다. 당시 엔진코인이 ‘키스토어’ 소개 자료에 등장하면서 엔진코인 시세가 급등하기도 했다. 엔진코인은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기업이 주도하는 블록체인 기반 게임 프로젝트로써 현재 전세계 40여개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엔진코인의 블록체인 플랫폼과 아이템 표준을 채택해 게임과 서비스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엔진코인은 지난해 8월부터 올 1월까지 엔진 플랫폼 조기 지원 프로그램을 가동했다. 신규 블록체인 게임 및 서비스 개발에 대한 기술 및 마케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지원 프로그램에 1000개가 넘는 프로젝트가 지원했고, 엔진코인은 이 가운데 40개 프로젝트를 선정했다.

특히 엔진코인은 다중게임세계(멀티버스)라는 새로운 게임 방식을 만들어 내고 있다. 서로 다른 게임 개발사가 만든 게임을 오고 갈 수 있는 공유 게임 캐릭터와 아이템을 도입하는 것이다. 멀티버스에는 참여하고 있는 블록체인 게임으로는 ‘나인라이브즈 아레나’, ‘에이지오브러스트’, ‘알터버스’, ‘비트코인 호들러’, ‘캐츠인메크’, ‘리바운스’ 등이 있다.

 

 

아울러 엔진코인은 조만간 전세계 게임 개발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게임개발키트(게임엔진) 중 하나인 유니티와 협력해 ‘유니티 엔진 블록체인 SDK’도 선보일 계획이다. 이를 통해 더 많은 엔진코인 기반 게임이 개발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엔진코인은 (시총 57위) 8일 오후 12시 코인마켓 캡 기준 22.51% 상승한 137.05원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 뉴스

존 맥아피, 나카모토 사토시와 대화했다… 정체 공개 예정

Chainnews editor

플러스토큰 관계자 中 공안 체포 공식 확인… ‘몸통은 아니다’

Chainnews editor

안토노풀로스, “암호화폐는 무용지물? 엘리트주의 사상”

Chainnews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