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지니스 정책 헤드뉴스

STO, SEC 규제아래 진행될 가능성 있다

증권형 토큰 공개(STO·Security Token Offering)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규제 안에서 진행될 가능성이 생겼다.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는 14 일(현지시간) 증권형 토큰 플랫폼 토큰소프트(TokenSoft Inc.)가 SEC 규제 하에 있는 브로커 딜러 회사에 투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토큰소프트는 증권형 토큰을 포함한 다른 디지털 자산의 판매, 배포, 보안 관리, 기술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증권형 토큰은 재화 또는 서비스의 구매뿐만 아니라 주식의 배당과 같이 미래에 발생할 수익에 대한 이익을 분배 받을 수 있는 권리를 갖고 있다.

최근 토큰소프트가 투자한 회사는 ‘토큰소프트 글로벌 마켓(TokenSoft Global Markets)’으로 이름을 변경했다. 토큰소프트는 토큰소프트 글로벌 마켓의 100%를 취득할 수 있는 자격을 갖게 된 반면, 토큰소프트 글로벌 마켓은 자사의 서비스 범위를 확장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 이번 투자로 인해 토큰소프트에서 토큰을 판매하는 업체는 토큰 판매를 조율하는 블로커-딜러와 함께 일할 수 있게 되었다.

토큰소프트 메이슨 볼다(Mason Borda) 대표는 “최근 증권형 토큰 시장에 대한 관심이 급속히 증가함에 따라 브로커-딜러 서비스를 제공해달라는 요청이 쏟아져 토큰소프트는 디지털 자산 발행·관리 원스톱 숍(one-stop-shop)을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디지털 자산의 모든 단계에서 보안과 규정 준수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증권형 토큰에 대한 세계 각국은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PBoC)은 STO 사업을 ‘불법 금융활동’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태국 암호화폐 거래소 사탕(Satang Corp.)은 태국 정부의 지원 아래 약 1천만 달러(한화 약 113억 원)을 STO에 투자할 계획임을 밝혔다.

 

체인뉴스 텔레그램: https://t.me/chainnew

체인뉴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https://center-pf.kakao.com/_xjmqxiC/posts

글 권아영 기자 ayeonggwon11@cryptograph.co.kr

 

 

관련 뉴스

중국, 교통기반 시설 개편에 블록체인 기술 활용 예정

염현주 기자

미 프린스턴 대, “중국 비트코인 전 세계 74% 장악”

Chainnews editor

필리핀 증권거래위원회, ICO 가이드라인 발표 연기

염현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