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헤드뉴스

조폐공사,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서비스 본격 나선다

한국조폐공사가 블록체인 공공플랫폼을 활용한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지난 13일 발표했다.
블록체인 기술은 ‘분산형 원장기술’이라고도 불린다. 이는 마치 장난감 블록처럼 정보를 각 블록으로 연결·저장하기 때문에 해킹이 불가능하다. 이에 따라 조폐공사의 블록체인 플랫폼은 온라인상에서도 정보의 위·변조를 방지할 수 있다.

사진제공. 한국조폐공사

조폐공사는 우선 성남시와 시흥시에서 ‘모바일 지역사랑 상품권’ 시범 서비스에 들어갔다. 소비자는 스마트폰앱으로 모바일 지역사랑 상품권을 구입한 후 가맹점에서 QR코드를 통해 상품이나 서비스를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이로써 소비자는 안전하고 간편하게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다. 가맹점은 수수료 부담을 줄이고 은행 환전의 번거로움도 해소할 수 있다. 또 지자체는 가맹점 관리가 보다 편해질 것으로 보인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블록체인 공공 플랫폼은 화폐를 매개로 이뤄지는 온라인 거래이자 사업영역 확장의 첫걸음”이라며 “이를 통해 공사는 ‘세계 최고의 조폐·인증·보안서비스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체인뉴스 텔레그램: https://t.me/chainnew
체인뉴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https://center-pf.kakao.com/_xjmqxiC/posts

관련 뉴스

미국 와이오밍, 암호자산 명확한 분류 위한 법안 소개

염현주 기자

EU, 블록체인 기술개발 권장사항 담긴 보고서 발표

염현주 기자

스위스 CMTA, 새로운 AML 표준 발표

염현주 기자